진도군, 어업인 대상 재해보험 부담금 확대 지원
상태바
진도군, 어업인 대상 재해보험 부담금 확대 지원
  • 오상용 기자
  • 승인 2022.01.21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선·어선원·양식 수산물 재해보험 자부담금 군비 4억원 투입
▲ 진도군, 어업인 대상 재해보험 부담금 확대 지원
[현장뉴스 = 오상용 기자] 진도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어업인들을 위해 4억원을 투입, 수산 분야 재해보험 어업인 부담금을 확대 지원한다.

어업활동 중 발생하는 각종 사고와 질병 등을 보상해 주기 위해 어선원·어선 재해보상보험의 보험료를 50%를 지원한다.

어선원 재해보상보험은 10톤 미만 어선 소유자 등 연근해어선에 종사하는 어선원이 어업활동 중 부상·질병이나 사망 등 재해를 입을 경우 보상하는 보험이다.

또 전복, 김, 굴 등 7개 품종을 양식하는 어업인을 대상으로 자연재해로부터 양식어가 보호를 위해 양식 수산물 재해보험의 보험료도 50%를 지원한다.

보험 가입을 희망하는 어업인은 수협을 방문해서 가입하면 되며 어업인 부담금 50%를 군비로 지원 받는다.

진도군 수산지원과 관계자는 “양식수산물·어선·어선원 재해 보험 가입은 선택이 아닌 필수 사항인 만큼 어업인들이 안정적으로 어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모든 어가가 재해보험에 가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오상용 기자 like1@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