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평화·통일교육 현장체험 직무연수 실시
상태바
광주시교육청, 평화·통일교육 현장체험 직무연수 실시
  • 조인호 기자
  • 승인 2022.01.26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순사건 사적지 일대 현장 탐방
▲ 광주시교육청, 평화·통일교육 현장체험 직무연수 실시
[현장뉴스 = 조인호 기자] 광주시교육청이 지난 24~25일 관내 초·중·고등학교 교원 및 교육전문직 17명을 대상으로 평화·통일교육 현장체험 직무연수를 여수·순천 일대에서 개최했다.

26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직무연수는 여순사건에 대한 이해를 통해 분단역사를 성찰하고 평화의 의미를 새기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전문가의 강의와 역사적 장소 탐방을 통해 통일교육 담당교원의 전문성과 평화감수성도 신장할 수 있었다.

연수는 24일 ‘함께하는 남도학’ 대표인 주철희 박사의 특강을 시작으로 여순사건에 관한 내용을 환기했다.

특강을 마치고 수강생들은 14연대 주둔지·만성리 형제묘·만성리 위령탑 등을 탐방했다.

25일에는 순천에 있는 여순항쟁탑·10·19평화공원·순천대학교 등 여순사건의 주요 사적지도 방문했다.

연수에 참여한 화개초등학교 김현자 교장은 “이번 연수를 통해 교사인 우리의 역할에 대해 다시 한번 깊이 생각하게 됐다”며 “학교 교육 현장에서도 평화·통일교육에 대해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고 싶다”고 말했다.

시교육청 민주시민교육과 김형태 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이번 연수도 소규모로 진행했지만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평화·통일교육 교원연수를 지속적으로 운영해 교육현장에서 평화감수성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인호 기자 kzld4862@naver.com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