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도시공사, 존중문화 확산을 위한 ‘상호존중의 날’시행
상태바
광주도시공사, 존중문화 확산을 위한 ‘상호존중의 날’시행
  • 정영곤 기자
  • 승인 2022.04.11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평적 관계 유지를 위한 구성원 상호 간 존중 문화 확산
광주도시공사, 존중문화 확산을 위한 ‘상호존중의 날’시행/광주도시공사 제공
광주도시공사, 존중문화 확산을 위한 ‘상호존중의 날’시행/광주도시공사 제공

[현장뉴스=정영곤 기자] 광주도시공사(사장 정민곤)는 11일 우월적 지위·권한을 남용한 갑질 관행 등 근절을 통해 직원 간 수평적 관계 유지를 위한 존중 문화 확산 일환으로 ‘상호존중의 날’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매월 11일 시행되는 ‘상호존중의 날’은 갑과 을, 상사와 부하 또는 직원끼리 동등하게 상호존중하고 배려한다는(1=1) 의미로 지정됐다.

직급·연령과 관계없이 서로 존댓말, 올바른 호칭 사용하기, 칭찬 주고받기 등 바른 언어 사용 실천을 통해 서로 존중하는 직장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광주도시공사는 11일 오전 사내 방송 안내 및 사내 행정망(그룹웨어)의 팝업창 게재를 통해 상호존중의 날 첫 시행을 알리고, 임직원이 서로 기분 좋은 말을 실천하여 ‘상호존중과 배려’할 수 있도록 했다.

정민곤 광주도시공사 사장은 “인권 존중 실현에 대한 사회적 요구가 증가에 따라 높은 윤리의식 준수로 청렴하고 깨끗한 공공기관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반부패·청렴에 대한 생활 속 실천 방향 제시 등을 통해 임직원 스스로 실천 의지를 고취하고, 청렴·존중 문화 내재화를 위한 반부패·청렴 알리미 제도도 운영하고 있다.

정영곤 기자 egaddom@bizmeka.com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