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여름철 재해취약시설 민간합동 점검 실시
상태바
광주시교육청, 여름철 재해취약시설 민간합동 점검 실시
  • 조인호 기자
  • 승인 2022.06.14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안전점검을 통해 재난 대비 철저
▲ 광주시교육청, 여름철 재해취약시설 민간합동 점검 실시
[현장뉴스 = 조인호 기자] 광주시교육청이 지난 2일부터 이달 말까지 여름철 교육시설물 재해취약시설 민간합동점검을 추진 중이다.

14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재해취약시설 점검을 통해 여름철 동안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재난에 대비하는 한편 모두가 안전한 교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함이다.

점검대상은 붕괴위험시설 14개소, 화재위험시설 25개소, 공사현장 2개소, 사고위험시설 4개소 총 45개소이다.

특히 분야별 교육청 기술직 공무원, 학교 관계자와 각 분야 민간전문가로 합동점검반을 구성했다.

안전 점검은 6월 말까지 진행된다.

민간합동점검반은 지난 13일 여름철 재해취약시설 중 하나인 광주고등학교 기숙사를 방문했다.

점검반은 학교에서 미리 작성한 체크리스트를 바탕으로 점검을 실시하고 학교 시설 담당자들에게 시설관리 요령 등을 전달했다.

한편 합동점검반은 이번 점검을 통해 건축, 전기, 소방 등 다양한 분야의 안전 점검 요소를 설정하고 안전 위험요인이 없는지 함께 점검해 가벼운 사항은 현지 시정을 요구할 예정이다.

또 시정조치가 어렵거나 중대한 위험 요소가 발견되는 경우는 정밀안전점검 및 보수·보강 계획을 수립하도록 하고 사후관리를 철저히 하는 등 적극적으로 위험 요소를 해소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시교육청 교육시설과 관계자는 “여름철 재해취약기간 점검 기간 뿐 아니라 수시 점검을 통해 안전한 교육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학교 현장에서도 재해취약시설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주기적인 점검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조인호 기자 kzld4862@naver.com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