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6.25전쟁 제72주년 기념행사’개최
상태바
신안군, ‘6.25전쟁 제72주년 기념행사’개최
  • 오상용 기자
  • 승인 2022.06.27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25참전 그 날의 그 용사 한 자리에 모여 감동의 태극 물결 출렁
▲ 신안군, ‘6.25전쟁 제72주년 기념행사’개최
[현장뉴스 = 오상용 기자] 신안군은 지난 25일 신안국민체육센터에서‘6.25전쟁 제72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해 자유와 평화를 위해 고귀한 목숨을 바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렸다.

이날 행사는 박우량 신안군수, 신안군의회 김혁성의장을 비롯한 군의원, 관내 기관·사회단체·보훈단체장 및 참전유공자, 보훈가족 등 150여명이 참석했으며 식전공연, 유공자 표창, 기념사 및 격려사, 6.25 노래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식전공연으로 국가보훈처 제작영상인 ‘보고싶다 전우야’를 통해 역사를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고 애국정신의 선양과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한 자은면 황주남에게는 전라남도지사 표창장, 국가유공자 사기진작 및 보훈의식 고취에 기여한 지도읍 안병선 압해읍 박상래 암태면 양태원에게는 신안군수 표창패를 수여했다.

장동석 6.25참전유공자회장은 “6.25전쟁 72주년을 맞이해 그날을 기억하고 다시는 이땅에 전쟁이 일어나서는 안된다”는 결의를 다지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받는 뜻깊은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국가수호를 위해 헌신하신 참전용사와 유가족분들게 감사와 위로의 말씀을 드리며 호국용사를 비롯한 국가유공자들의 명예선양과 예우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오상용 기자 like1@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