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복지 문화 전국
‘댄싱하이’ 저스트 절크-허니제이, 역대급 감동 퍼포먼스에 폭풍 눈물‘댄싱하이’ 김민재, 장르 혼합 놀라운 퍼포먼스! 감정X테크닉 완벽 하모니!
   
▲ KBS 2TV ‘댄싱하이’

[현장뉴스 = 안연정 기자] 10대 댄스 배틀 ‘댄싱하이’에서 저스트 절크와 허니제이를 폭풍 눈물 쏟게 만든 역대급 감동의 퍼포먼스가 펼쳐진다.

다름 아닌 비보이 김민재의 퍼포먼스 무대로 발라드와 비보잉의 환상 컬래버는 물론 무대 뒤에 숨겨진 사연까지 함께 공개될 예정이어서 관심을 모은다.

오는 12일 금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KBS 2TV ‘댄싱하이’는 대한민국 방송 최초로 전국 각지에서 모인 10대 댄서들이 댄스 배틀을 펼칠 예능 프로그램으로, MC 정형돈과 막강 댄스코치 군단 저스트 절크-리아킴-이기광-호야-이승훈이 10대들의 꿈과 열정으로 장식될 댄스 배틀 여정에 함께한다.

‘댄싱하이’ 측은 11일 저스트 절크팀 10대 댄서 김민재의 무대 스틸을 공개했다. 비보이 김민재는 이번 주 에이스 유닛 무대에서 발라드와 비보잉이 환상적인 조화를 이루는 퍼포먼스 무대를 선보일 예정으로 기대감을 자아낸다.

공개된 사진 속 김민재는 조선시대 의복을 연상시키는 하얀 옷을 입고 머리에 띠를 두른 채 애절한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어 다른 사진 속에서는 화려한 비보잉 스킬을 뽐내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아울러 김민재는 뛰어난 감정 전달로 녹화 현장을 감동의 도가니로 만드는가 하면 화려한 퍼포먼스 뒤에 숨겨진 안타까운 사연으로 제이호 댄스 코치와 심사위원 허니제이로 하여금 폭풍 눈물을 쏟게 만들었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강력한 우승후보 저스트 절크팀의 에이스로 등판한 비보이 김민재의 퍼포먼스 무대와 그가 춤으로 전하고자 했던 특별한 이야기는 오는 12일 금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댄싱하이’ 6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숨길 수 없는 실력과 잠재력까지 고루 갖춘 10대 괴물 댄서들이 등장해 세상 어디에도 없는 댄스 배틀을 펼칠 '댄싱하이'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안연정 기자  ayj2092@naver.com

<저작권자 © 현장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연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