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7~28일 ‘국가위기대응연습’
상태바
광주시, 27~28일 ‘국가위기대응연습’
  • 조영정 기자
  • 승인 2019.05.22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진·댐 붕괴 등 대형재난 위기상황 가정
▲ 광주광역시
[현장뉴스 = 조영정 기자] 광주광역시가 오는 27일부터 28일까지 올해 처음으로 ‘국가위기대응연습’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국가위기대응연습은 27일부터 30일까지 열리는 행정안전부 주관 ‘2019을지태극연습’의 세부 훈련 중 하나로, 예상치 못한 범국가적 대형재난 위기상황을 가정한 훈련을 통해 위기관리계획의 실효성을 검증하고 위기관리 역량을 강화하는 것이 목적이다.

먼저 27일에는 관내 대규모 지진발생을 가정하고 민·관군이 참여하는 상황판단 회의, 재난안전대책본부 운영 등 문제 해결을 위한 도상연습을 실시한다.

또 지진발생 시 파생되는 정보통신 사고, 고속철도 대형사고, 댐 붕괴, 유해화학물질 유출 등 다양한 재난 유형의 대응훈련을 병행 추진한다.

28일에는 백운광장 일원에서 유관기관이 합동으로 여름철 국지성 집중호우 발생을 대비한 현장대응훈련 ‘2019재난대응 안전광주훈련’을 시행한다.

정민곤 시 시민안전실장은 “대형재난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서는 자치단체의 위기대응 능력이 중요하다”며 “이번 훈련을 통해 광주시의 위기대응 능력이 향상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영정 기자 fieldnew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