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서 6·15 남북공동선언 19주년 기념식
상태바
영암서 6·15 남북공동선언 19주년 기념식
  • 조영정 기자
  • 승인 2019.06.16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일쌀 모내기 등 통해 한반도 평화 실현·남북 민간교류 확대 다짐
영암서 6·15 남북공동선언 19주년 기념식
영암서 6·15 남북공동선언 19주년 기념식

[현장뉴스=조영정 기자]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전남본부(공동 상임대표 고진형·민점기)는 15일 영암 덕진면 통일쌀 경작지에서 도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6·15공동선언 19주년 전남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에선 역사상 최초로 남북 정상이 만나 화해와 협력을 다짐했던 6·15 남북공동선언 19주년을 맞아 도민과 함께 한반도 평화 실현과 남북 민간교류 확대를 다짐하고 통일시대가 빨리 오길 기원했다.

기념식과 함께 전국농민회총연맹 광주전남연맹(의장 권용식) 주관으로 남북교류의 물꼬를 트기 위해 다양하게 추진됐던 남북 농민 품앗이운동을 실현하고 민간교류 확대 촉구를 위한 통일쌀 모내기 행사도 열렸다.

고진형 상임대표는 “하루 빨리 대북제재가 풀려 통일쌀로 대표되는 전남의 농수산물이 북측에 전달되고 도민의 평화통일 염원이 한반도 전체에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19년 전 6·15 남북공동선언으로 한반도에 평화의 씨앗이 뿌려진 이후 평화의 여정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며 “정부와 발맞춰 도민과 함께 다양한 분야의 남북 교류를 하나하나 실현해 평화통일을 앞당기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강조했다.

조영정 기자 fieldnew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