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섬진강 마리나 기본계획 및 설계 용역’착수
상태바
광양시, ‘섬진강 마리나 기본계획 및 설계 용역’착수
  • 조인호 기자
  • 승인 2019.08.09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레저공간 조성으로 시민 여가 및 관광자원으로 활용
▲ 광양시
[현장뉴스 = 조인호 기자] 광양시가 섬진강 마리나 개발을 위한 ‘광양 섬진강 마리나 기본계획 및 기본 설계 용역’에 착수했다.

최근 여가 트렌드의 변화로 해양레저분야가 주목받는 가운데 천혜의 자연환경을 갖춘 섬진강 및 광양항에 마리나 개발을 통해 시민의 생활환경 개선과 관광객 유치를 노린다.

주요 과제로는 이번 용역대상지인 진월면 망덕리 일원 20,754㎡에 강 마리나를 포함하여 바다가 연접된 광양항 전반에 걸쳐 해양 마리나 시설 최적지를 찾고, 구봉산· 가족어린이테마파크, 망덕관광명소화, 이순신대교 테마거리 조성 등 주변 관광여건과 조화를 이루는 해양·관광 인프라를 구축하는 것이 관건이다.

시는 이번 용역을 통해 실현 가능한 개발 계획을 수립하고, 내·해수면 친수레저공간을 조성하여 시민의 여가와 삶의 질 개선은 물론 광양시 관광 발전까지 어우러지는 마스터플랜이 되도록 할 방침이다.

아울러 착수일로부터 10개월간 섬진강과 광양항 일원의 마리나 조성 여건을 분석, 기본 및 설계계획을 수립하고 사업 타당성과 경제성 검증을 마칠 계획이다.

지윤성 제철항만팀장은 “섬진강과 항만 등 천혜의 관광자원을 활용한 차별화된 마리나 조성방안을 다각적으로 검토하고 고민할 것이다”며, “치밀한 분석을 통한 기본계획 및 기본설계 용역 추진으로 실현 가능한 해양레저공간 계획이 수립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조인호 기자 kzld486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