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제18호 태풍 ‘미탁’ 피해농가 돕기 나서
상태바
담양군, 제18호 태풍 ‘미탁’ 피해농가 돕기 나서
  • 조영정 기자
  • 승인 2019.10.08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1179부대, 6753부대 2대대 협조, 고령농가 벼 세우기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제18호 태풍 ‘미탁’이 휩쓸고 간 벼농사 피해농가를 돕기 위해 8일 담양읍과 대덕면 고령농가에 벼 세우기와 벼 묶기 작업을 진행했다.(사진=담양군 제공)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제18호 태풍 ‘미탁’이 휩쓸고 간 벼농사 피해농가를 돕기 위해 8일 담양읍과 대덕면 고령농가에 벼 세우기와 벼 묶기 작업을 진행했다.(사진=담양군 제공)

[현장뉴스=조영정 기자]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제18호 태풍 ‘미탁’이 휩쓸고 간 벼농사 피해농가를 돕기 위해 8일 담양읍과 대덕면 고령농가에 벼 세우기와 벼 묶기 작업을 진행했다.

이번 일손돕기는 관내 1179부대, 제6753부대 2대대의 협조로 100여명이 참여해 구슬땀을 흘렸다.

이번 태풍 ‘미탁’의 태풍피해상황으로는 시설물 피해는 없고, 농작물 벼 도복 54ha로 잠정 집계됐다.

군 관계자는 “사유시설 피해 접수는 13일까지 읍면사무소를 통해 받으며, 앞으로도 태풍대비와 농가 일손돕기에 온힘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조영정 기자 fieldnew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