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기고] 누구나 될 수 있는 ‘학교폭력 지킴이’
상태바
[독자기고] 누구나 될 수 있는 ‘학교폭력 지킴이’
  • 현장뉴스
  • 승인 2019.10.30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자기고] 경찰청·교육청 및 다양한 사회 단체 에서 학교폭력을 예방 및 학교폭력 발생 후 회복하기 위한 상담등 매년 상당한예산을 투자해서 우리 아이들을 지키기위해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진행 중이다.

경찰에서도 3월~4월, 9월~10월 학교폭력예방 교육을 교육청과 연계해서 시행하고 있고, 아이들의 소소한 상담부터 학교폭력 상담까지 117센타를 운영하는 상담센타, 가정폭력·아동폭력·학교폭력 아이들 관련 범죄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여성청소년 수사팀등이 아이들이 겪어내는 아픔을 덜어낼수 있는 신고에 대한 다양한 창구를 마련하고있다.

특히, 학교폭력등에 관련된 신고는 경찰이나 학교, 사회단체에서도 심각성을 잘알고 있기 때문에 ‘익명성’을 보장 해주고, 피해자가 두번 상처 받지 않도록 하기 위한 시스템이 경찰내 형성되어있다.

과거의 학교폭력을 생소함으로 접했다면, 현재는 학교폭력을 사회의 질병으로 보고, 방관자나 무심함 보다는 다양한 신고 경로를 이용하여 우리 사회의 인재가 되기 위한 싹이 잘 커나갈수 있도록 망설임없이 신고하도록 하고, 또한 본인이 피해자라고 한다면 물러나지 말고 내 스스로가 나를 지키는 ‘학교폭력 지킴이’가 되어보자.

목포경찰서 삼학파출소 경사 신진영

현장뉴스 webmaster@field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