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전국 최초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 개관
상태바
광주시, 전국 최초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 개관
  • 조영정 기자
  • 승인 2019.11.07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광주테크노파크에서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 개관식···미래 의료산업 선도
양질의 의료서비스, 로봇 안전성 시험·상용화 위한 원스톱 제공
지역 로봇·의료기기 기업 신뢰도 높여···관련 산업 활성화 기대
이용섭 시장 “광주에 선진 의료기술·인재·기업을 유치하는 전기 마련”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7일 오후 북구 광주테크노파크 2단지에 들어서는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 개관식에 참석해 김동찬 광주시의회 의장,  문인 북구청장, 김성진 광주테크노파크원장, 송병호 센터장 등 내빈들과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사진=조영정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7일 오후 북구 광주테크노파크 2단지에 들어서는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 개관식에 참석해 김동찬 광주시의회 의장, 문인 북구청장, 김성진 광주테크노파크원장, 송병호 센터장 등 내빈들과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사진=조영정 기자)

[현장뉴스=조영정 기자] 고령화 시대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미래 의료산업을 선도할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가 전국 최초로 광주에 들어섰다.

광주광역시는 7일 첨단과학산업단지에 위치한 광주테크노파크 2단지에서 이용섭 시장, 김동찬 시의회의장, 문인 북구청장, 황병소 산업통상자원부 기계로봇과장, 부처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 개관식을 개최했다.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는 병원, 요양원 등 의료기관에서 헬스케어로봇이 안전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안전성을 시험하고 로봇제품 상용화를 위한 실증 등을 지원한다.

시는 지난 2015년 산업통상자원부의 산업기술개발기반구축사업에 선정돼 국비 180억원, 지방비 65억원, 민자 33억원 등 총사업비 278억원을 투입, 2017년 12월에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를 착공해 관련 장비를 구축해왔다.

센터는 부지 6600㎡에 연면적 3345㎡(지상) 규모로 성능시험평가실증실, 신뢰성평가실증실, 안전성평가실증실, 임상시험지원실증실, 공용 회의실 등에 실증테스트베드와 각종 시험인증 장비 39종을 갖췄다.

광주시 북구 광주테크노파크 2단지에 들어서는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사진=조영정 기자)
광주시 북구 광주테크노파크 2단지에 들어서는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사진=조영정 기자)

앞으로 기업, 연구기관, 대학 등에서 개발한 헬스케어로봇의 성능과 안전성, 신뢰성을 시험평가하고 헬스케어로봇실증테스트, 성능평가, 제품인증, 인허가 지원 등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특히, 그동안 지역 관련 기업이 기기를 개발한 후 사용자 안전과 효과 등을 검증·인증받기 위해 자체적으로 타 지역까지 병원 등 의료 기관을 찾아다니던 것에서, 센터를 통해 기술개발과 상용화에 필요한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돼 비용을 절감하고 신뢰도를 높이는 등 기업 경쟁력 향상은 물론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도 기대된다.

또한, 고령의 노약자들이 주요 소비자인 헬스케어로봇 제품의 다양화로 빛고을노인건강타운, 빛고을전남대병원, 각종 요양 및 재활병원, 광주고령친화산업지원센터 등 헬스케어 관련 의료기관이 직․간접적으로 혜택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광주지역 헬스케어로봇과 의료기기 관련 전·후방 기업은 로봇용소재부품, 헬스케어기기, 재활로봇, 간병로봇, 의료보조로봇 등 300여 개에 달한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7일 오후 북구 광주테크노파크 2단지에 들어서는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 개관식에 참석해 환영사를 하고 있다.(사진=조영정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7일 오후 북구 광주테크노파크 2단지에 들어서는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 개관식에 참석해 환영사를 하고 있다.(사진=조영정 기자)

이용섭 시장은 “초고령화 사회로 빠르게 진입하고 있는 지금 우리의 관심은 ‘오래사는 것’에서 ‘건강하게 사는 것’으로 달라지고 있다”며 “양질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헬스케어로봇 기업을 육성·지원하는 헬스케어로봇실증센터에 큰 기대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실증센터 개관으로 로봇의 성능, 안전성, 신뢰성 평가장비와 임상시험 지원장비 등 연관 산업들이 혁신 성장할 수 있는 새로운 동력을 얻었으며 이를 토대로 광주에 선진 의료기술과 인재, 기업을 유치할 수 있는 또 하나의 전기도 마련됐다”고 강조했다.

특히 “지금 광주는 유례없는 변화의 시간을 맞이하고 있다. 산업불모지 광주가 기업하기 좋은 옥토로 바뀌고 있다”면서 “인공지능 중심도시로 발돋움하며 대한민국의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조영정 기자 fieldnew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