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5급 이상 공무원 봉급인상분 반납···군민 고통분담에 적극 나서
상태바
강진군 5급 이상 공무원 봉급인상분 반납···군민 고통분담에 적극 나서
  • 이재선 기자
  • 승인 2020.03.24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개월 간 봉급인상분 반납, 코로나19 성금으로 기탁
이승옥 군수 주재로 열린 코로나19 지역경제활성화 대응대책보고회 /강진군 제공
이승옥 군수 주재로 열린 코로나19 지역경제활성화 대응대책보고회 /강진군 제공

[현장뉴스=이재선 기자] 강진군청 5급 이상 공무원 37명이 앞으로 4개월 간의 봉급인상분을 코로나19 성금으로 기탁하기로 결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3일 지역사회의 고통분담을 위해 앞으로 4개월 간 월급의 30% 반납을 결정한 이승옥 강진군수에 뒤이어 전해진 간부급 공무원들의 봉급인상분 반납 소식은 위기의 상황에 적극 동참하고자 하는 행정기관의 적극적 의지를 보여주며 지역사회에 큰 귀감이 되고 있다.

임채용 강진군청 기획홍보실장은 “장차관급 공무원들이 앞으로 4개월 간 급여의 30%를 반납하기로 결정한 것을 비롯해 지난 23일 이승옥 군수님이 4개월 간 월급 30%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하기로 하는 등 행정기관의 솔선수범으로 국민들의 위기극복에 동참하기 위한 선행의 릴레이가 계속되고 있다” 며 “힘든 군민들의 상황에 적극 공감하고 그 고통을 조금이나마 함께 나누고자 5급 이상 공무원들의 의견을 수렴해 자발적으로 앞으로 4개월 간 급여인상분을 반납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강진군청 공무원들의 봉급인상분 반납결정이 군민의 화합과 지역사회의 결속에 도움을 주는 선한 영향력이 되어 지역사회 전반에 확산되기를 바란다. 배려와 단합으로 위기의 시기를 잘 이겨내는 강진군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강진군청 5급 이상 공무원들의 4개월 간 급여인상분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돼 취약계층과 소외계층 생계지원에 쓰인다.

이재선 기자 wotjs22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