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이번 주말부터 주요 관광지 특별교통지도 실시
상태바
목포시, 이번 주말부터 주요 관광지 특별교통지도 실시
  • 조영정 기자
  • 승인 2020.05.15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근대역사문화공간 등 관광지 일원 교통소통 지원
▲ 목포시, 이번 주말부터 주요 관광지 특별교통지도 실시

[현장뉴스 = 조영정 기자] 목포시가 차츰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관광객 유입에 대비해 주요 관광지 특별교통지도에 나선다.

시는 오는 16일부터 6월 21일까지 주말과 공휴일에 목포근대역사문화공간 일원, 해상케이블카 승강장 주변, 유달산 일주도로 평화광장 등지에서 불법주정차 단속 및 특별 교통지도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교통 단속반과 모범운전자회, 경찰 등 일 16명의 인력이 투입된다.

시는 상습 혼잡지역에서 차량 소통을 지원하고 주차장 안내 등 운전자 편의를 제공해 교통 혼잡으로 인한 불편을 미연에 방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시민들에게도 횡단보도 위, 소화전 주변 5m 이내, 교차로 모퉁이 5m 이내, 버스 정류소 10m 이내 등 ‘4대 절대 금지 구역’ 주·정차 금지를 당부했다.

조영정 기자 fieldnew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