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코로나 19 진도휴게소 발열 검사장 지속·운영
상태바
진도군, 코로나 19 진도휴게소 발열 검사장 지속·운영
  • 오상용 기자
  • 승인 2020.09.07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19 대응 위해 민·관 긴급 회의 열어
▲ 진도군, 코로나 19 진도휴게소 발열 검사장 지속·운영
[현장뉴스 = 오상용 기자] 진도군이 코로나 19 대응을 위한 유관기관·단체 회의를 개최해 진도대교 인근에 위치한 진도 휴게소 발열 검사장을 지속·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이날 회의에서 코로나 19 대응 상황 보고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 안내 진도군 코로나 19 발생과 조치사항 태풍 ‘하이선’ 대처 계획 등을 논의했다.

특히 지난 7월 1일부터 재개한 진도 휴게소 발열 검사장은 군민들의 의견을 수렴, 지속적으로 운영할 것을 결정했다.

진도대교 발열 검사장은 9월 7일 현재까지 66만여명의 발열 검사를 진행했으며 보건소에서는 979명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의뢰하는 등 보배섬 진도군의 코로나 19 확산 방지에 큰 역할을 해 왔었다.

또 협조 사항으로 기관·사회단체 직원과 회원 등 마스크 착용 홍보 실내 50인 이상, 실외 100명 이상 집합·모임·행사 금지 동선 최소화를 위해 수도권 방문 및 여행 자제 등을 논의했다.

이동진 군수는 “전국에 코로나19 확산세가 급변하고 있는 상황에서 민·관이 같이 머리를 맞대고 적극 동참해야만 코로나19 차단에 성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오상용 기자 like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