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전입 지원금 확대로 인구 늘리기 박차
상태바
무안군, 전입 지원금 확대로 인구 늘리기 박차
  • 오상용 기자
  • 승인 2020.12.05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구 10만 달성 목표로 다양한 전입장려정책 실시
▲ 무안군청

[현장뉴스 = 오상용 기자] 무안군은 인구늘리기 정책 일환으로 전입장려금을 확대 지급하고 전입대학생에 대해서도 장려금을 지급키로 했다.

군은 저출산, 고령화 시대에 따른 인구 감소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인구증가에 기여하기 위해 ‘무안군 인구 늘리기 시책 지원 조례’를 일부 개정해 오는 7일 공포·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례개정을 통해 전입 지원금이 확대되고 무안에 전입한 관내 대학교 학생에 대한 지원이 이루어진다.

일반전입자의 경우 기존에는 상품권 2만원과 쓰레기봉투 20매가 지급되었으나 앞으로는 상품권 5만원과 봉투 40매가 지원된다.

기업체 임직원과 군 장병의 경우 상품권 지원액이 10만원에서 20만원으로 확대된다.

관내 대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은 학기마다 10만원씩 총 4년간 80만원을 지원받는다.

또한 군은 목포대학교와 협의해 무안에 주소를 둔 학생도 목포대 기숙사 입주가 가능하도록 규정을 변경해 학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협의를 통해 관내 목포대 학생들의 통학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우리군 인구는 11월 말 기준 85,245명으로 인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군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펼쳐 인구 10만 달성을 앞당기겠다”고 말했다.

오상용 기자 like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