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홍이, 제 자식이다”
상태바
“다홍이, 제 자식이다”
  • 곽유나 기자
  • 승인 2021.04.07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디오스타’ 박수홍 “절친 손헌수 견제 대상 1호는 다홍이”고백
▲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현장뉴스 = 곽유나 기자] 개그맨 박수홍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영혼의 단짝’ 반려묘 다홍이와의 첫 만남부터 가족이 되기까지의 풀 스토리를 공개한다.

촬영 내내 다홍이 자랑을 늘어놓던 박수홍은 운명처럼 찾아온 다홍이에게 큰 위안을 받았다며 속마음을 꺼낼 예정이다.

오늘 밤 10시 2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방송가를 주름잡던 환상의 짝꿍 주병진-노사연, 박수홍-박경림과 함께하는 ‘전설의 콤비’ 특집으로 꾸며진다.

박수홍은 요즈음 ‘개그계 신사’, ‘미남 개그맨’ 등 기존 수식어 대신 ‘다홍이 아빠’로 불린다.

지난 2019년 운명처럼 만난 고양이 다홍이를 가족으로 맞이한 뒤 반려묘 다홍이와의 알콩달콩한 일상을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해 큰 사랑을 받고 있기 때문이다.

다홍이를 두고 “제 자식이다”고 애정을 드러낸 박수홍은 절친한 개그맨 후배 손헌수가 가장 견제하는 친구가 바로 다홍이라며 ‘영혼의 단짝’ 다홍이와의 첫 만남부터 가족으로 맞이해 함께하게 된 풀 스토리를 공개한다.

특히 박수홍은 다홍이가 보통 고양이들과 달리 패션쇼와 드라이브를 즐긴다는 사실을 들려주며 “우리 다홍이는 정말 특별해요”고 팔불출 아빠의 면모를 보인다.

급기야 다홍이 얼굴이 그려진 티셔츠와 휴대폰 액세서리를 자랑하며 못 말리는 자식 사랑을 늘어놔 미소를 자아낼 예정이다.

녹화 내내 행복한 얼굴로 ‘기승전 다홍이’ 토크를 이어가던 박수홍은 반려묘 다홍이에게 특별한 감정을 갖게 됐다고 이야기한다.

“다홍이에게 받아보지 못한 위안을 받았다”며 울컥해 한 박수홍은 식사를 제대로 하지 못하고 수면 장애를 겪을 때 곁을 지켜준 다홍이에게 감동했던 일화를 들려준다.

또 삶의 일부가 된 자식 같은 다홍이와 함께할 ‘미래 계획’도 귀띔할 예정이다.

박수홍과 그의 영혼의 단짝 다홍이의 스토리는 오늘 수요일 밤 10시 2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곽유나 기자 ij105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