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 광주·전남여성작가회 ‘여성의 빛-122’ 기획초대전
상태바
북구, 광주·전남여성작가회 ‘여성의 빛-122’ 기획초대전
  • 정영곤 기자
  • 승인 2021.09.14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7일까지 자미갤러리에서 진행. 광주전남 여성 작가 작품 40여 점 전시
▲ 광주광역시_북구청
[현장뉴스 = 정영곤 기자] 광주시 북구는 오는 17일까지 자미갤러리에서 여성작가 36명이 참여한 가운데 광주·전남여성작가회 ‘여성의 빛-122’ 기획초대전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광주·전남여성작가회는 1982년 창립 후 지금까지 끝없는 열정과 공동체 정신으로 지역민과 예술작품을 공유하는 등 문화예술 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제2회 ‘여권통문의 날’을 기념해 여성의 삶을 재조명하는 등 여성미술이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여성의 빛’이라는 전시 주제는 어려운 상황 속 여성 인권 신장을 위한 도전 정신을 뜻하며 1898년 여성들이 외쳤던 최초의 인권선언인 ‘여권통문’을 기억하고자 하는 의지가 담겼다.

전시에서는 회화, 조각, 공예 등 40여 점의 다양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문인 북구청장은 “자미갤러리를 포함해 북구 소재 갤러리는 주민 누구에게나 열려 있는 문화공간”이라며 “코로나19 상황이지만 앞으로도 지역 작가들과 함께 좋은 작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영곤 기자 egaddom@bizmek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