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제8기 고흥 귀농귀촌 행복학교 개강
상태바
고흥군, 제8기 고흥 귀농귀촌 행복학교 개강
  • 오상용 기자
  • 승인 2021.09.27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귀농귀촌인 30명 대상,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 운영
▲ 고흥군, 제8기 고흥 귀농귀촌 행복학교 개강
[현장뉴스 = 오상용 기자] 고흥군은 27일 귀농귀촌을 준비 중인 도시민과 고흥군으로 전입한 귀농 귀촌인을 대상으로 귀농귀촌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조기 안정적 정착을 돕기 위해 ‘제8기 고흥 귀농귀촌 행복학교’를 개강했다.

2019년 귀농귀촌 행복학교 개소 이후 현재까지 7기에 걸쳐 240명이 교육을 수료했고 이번 8기 교육은 관내?외 30명의 교육생을 대상으로 9월 27일부터 10월 1일까지 5일간 진행되며 전문강사 및 선도농가를 초빙해 귀농귀촌을 위한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고흥군은 2018년 전국 지자체 최초로 인구정책과를 신설했고 19년 9월에는 군이 직영하는 고흥 귀농귀촌 행복학교를 개소해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들에게 교육과 농촌체험 기회 부여 및 임시 주택도 제공하고 있다.

이밖에도 ‘내사랑 고흥기금’ 100억원 조성을 목표로 이미 90억원을 확보해 귀향청년 정착장려금과 주택수리비, 가업승계 자금, 청년창업가 발굴 프로젝트 등을 지원하며 귀농?귀어 창업자금과 삶터기반 지원을 해줌으로써 귀농?귀촌인의 유치와 이들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 민선 7기가 시작된 2018년 7월부터 귀농어·귀촌·귀향인구 4,673명이 고흥으로 전입을 했고 농림축산식품부와 통계청, 해양수산부가 공동 발표한‘도시민 귀농인 통계’에서 2019년에는 전국 1위, 2020년에는 3위를 차지했다.

또한, 2020년 TV조선 브랜드경영 부문 귀농귀촌분야 경영대상, 2020년 전라남도 귀농산어촌 종합평가 우수시군 선정, 2021년 산업정책연구원 주관 브랜드 명예의 전당 귀농귀촌도시부문 선정, 2020년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발표 지역재생산지수 전국 4위 등 주목할 만한 성과도 얻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귀농귀촌 1번지 사람이 돌아오는 행복고흥’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귀농어귀촌 시책들을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오상용 기자 like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