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 1전비, 국가 유공자 명패 증정식 실시
상태바
공군 1전비, 국가 유공자 명패 증정식 실시
  • 이종화 기자
  • 승인 2022.06.27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전비, 호국 보훈의 달을 맞이해 국가유공자 명패 증정식 실시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유공자 명패달아드리기 행사를 실시했다.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화랑무공훈장을 수훈한 故 문창순 옹의 집에 명패를 전달했다.(사진 = 중사 박성현)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유공자 명패달아드리기 행사를 실시했다.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화랑무공훈장을 수훈한 故 문창순 옹의 집에 명패를 전달했다.(사진 = 중사 박성현)

[현장뉴스=이종화 기자] 공군 제1전투비행단(단장 류진산, 이하 1전비)은 27일 임종대 광주 지방 보훈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국가 보훈처에서 추진하는 ‘국가 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의 일환으로 명패 증정식을 실시했다.

본 행사는 국가 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 분위기를 조성하고 국민의 애국심을 고취하기 위해 계획됐다.

1전비는 이날 6.25 전쟁에 참전해 화랑무공훈장을 수훈한 故 문창순 옹의 배우자 김양순 옹에게 명패를 전달하며 국가에 대한 희생과 헌신에 대한 감사의 뜻을 표했다.

류진산 제1전투비행단장은 “나라를 위해 몸과 마음을 바쳐 헌신한 국가 유공자분들이 있었기에 지금의 대한민국이 존재한다”며 “완벽한 영공 방위 임무 수행을 통해 그 뜻을 이어받겠다”고 말했다.

이종화 기자 pio7316@naver.com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