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수국 1인 1송이 사주기 운동’으로 재배농가 위기극복 동참
상태바
강진군, ‘수국 1인 1송이 사주기 운동’으로 재배농가 위기극복 동참
  • 이재선 기자
  • 승인 2020.03.29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예년에 1송이 1만 원하던 수국을 70% 할인해 판매 중! -
청자골 우리꽃 선물하기 “수국” / 10송이 30,000원 /강진군 제공
청자골 우리꽃 선물하기 “수국” / 10송이 30,000원 /강진군 제공

[현장뉴스=이재선 기자] 강진군이 최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졸업식, 입학식 등 모든 행사가 취소돼 화훼 소비가 급감하고 가격 폭락으로 인해 화훼공판장 경매가 유찰되는 등 피해가 심화됨에 따라 관내 화훼농가를 돕기 위한 적극적인 행정을 펼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군이 추진하고 있는 ‘청자골 우리꽃 선물하기’운동은 지난 2월 11일부터 전남도청과 농협 전남지역본부, 강진군에서 실시되고 있다. 강진군은 장미 팔아주기 운동 전개로 8만 본, 8천1백만 원에 달하는 매출을 올렸으며 교육청과 민간단체 등으로 운동을 확산시켜 나가며 지속적인 소비촉진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수국의 경우 1년에 딱 한 번 꽃을 피우는데 제때 팔지 못하면 폐기처분해야 하는 ‘벼랑 끝’상황이다.

전남도 전체 수국 재배면적의 61%(4.9ha)를 재배하는 강진군은 지난 19일부터 1송이에 1만 원하던 수국을 70% 할인해 3천 원에 판매하고, 공무원부터 ‘1인 1송이 사주기 운동’에 동참할 것을 독려하는 등 침체된 화훼산업을 살리고 어려운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민‧관이 적극 협력해 나가며 많은 이들의 동참을 이끌어내고 있다.

또한, 우리꽃 선물하기 외에도 ‘1책상 1꽃 사업’을 추진해 부서별로 꽃을 구입하도록 독려하고 있다. SNS(페이스북 등) 홍보와 군 산하의 유관기관을 대상으로 소비촉진 운동 협조 문자발송 등 생활 속 꽃 문화 확산을 유도해 나가고 있다.

이승옥 군수는 “모두가 힘든 때이지만 활짝 핀 꽃 한 송이를 선물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고 화훼농가를 도울수 있도록 많은 동참을 부탁드린다” 며 “강진군 공직자가 먼저 솔선수범해 꽃을 구매하는 등 화훼산업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강진군은 국토의 남단에 위치해 온화한 기후 여건과 풍부한 일조량으로 화훼 재배의 최적지로 손꼽힌다. 꽃의 색이 선명하고 향기가 짙어 전국에서 최고의 상품으로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강진산 수국 구입 문의는 그린화훼영농조합법인(010-3643-0679)으로 하면 된다. 구입가격은 2송이 6,000원, 4송이 12,000원, 10송이 30,000원 이며 택배 주문은 2송이 이상(배송비 무료)부터 가능하다.

이재선 기자 wotjs22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